LG디스플레이, 온실가스 배출량 2014년 대비 300만톤 감축
LG디스플레이, 온실가스 배출량 2014년 대비 300만톤 감축
  • 안석현 기자
  • 승인 2021.04.15 1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억5000만그루 소나무숲 1년 흡수량
LG디스플레이 직원들이 온실가스 배출량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직원들이 온실가스 배출량을 모니터링하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지난해 기준 이산화탄소·메탄 등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4년 대비 300만톤 감축했다고 15일 밝혔다. 온실가스 300만톤은 30년생 소나무 4억5000만 그루 소나무 숲이 1년 동안 흡수하는 탄소량과 맞먹는 규모다.

LG디스플레이는 환경전담 조직을 구성해 ▲저탄소 생산 기술 개발 ▲친환경 제품 개발 ▲에너지 효율 극대화 ▲대기 및 수질 오염물질 배출량 모니터링 강화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도 참여 등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다양한 정책들을 집중 추진해왔다.

약 370억원을 투자해 디스플레이 생산과정에서 사용되는 공정가스를 지구온난화지수가 낮은 가스로 대체시켰으며, 대기로 배출되는 온실가스량을 90% 이상 줄일 수 있는 감축설비를 사업장에 설치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LG디스플레이는 올해에도 60억원 이상의 온실가스 감축설비 투자를 이어간다. LG디스플레이 관계자는 “미래를 생각하는 지속 가능한 성장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며 “앞으로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노력뿐 아니라 수자원 보호 및 폐자원 재활용 등 선도적인 친환경 정책들을 통해 ESG 경영을 강력히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