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용 LED 램프, 유지보수 쉬운 초소형 소켓 타입으로 교체
차량용 LED 램프, 유지보수 쉬운 초소형 소켓 타입으로 교체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3.31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옴, 전압 저하 시 전류 바이패스 기능 담은 3×3㎜ 크기 구동칩 출시
로옴은 차량용 소켓 타입 발광다이오드(LED) 램프에 적합한 고출력 리니어 LED 드라이버 구동칩(LDI) 'BD18336NUF-M'을 출시했다./로옴

로옴은 차량용 소켓 타입 발광다이오드(LED) 램프에 적합한 고출력 리니어 LED 드라이버 구동칩(LDI) 'BD18336NUF-M'을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차량용 조명 램프에 LED를 탑재한 지도 수년이 흘렀다. 기존 차량용 LED 램프는 모듈 기판 상에 전자부품을 다수 실장해 다채로운 디자인을 선보였지만, 유지 보수는 쉽지 않다. 이에 소켓 타입 LED 램프가 각광받고 있지만, 소형화가 어려워 디자인의 자유도가 떨어졌다.

로옴이 내놓은 'BD18336NUF-M'은 전압 저하 시 전류 바이패스 기능을 넣어 배터리 전압이 13V에서 9V까지 떨어져도 LED 전류 경로를 변경, 안전하게 점등되며 휘도도 30% 이상으로 유지할 수 있다. 출력 전류는 600㎃로, 3×3㎜ 소형 패키지이며 외장 회로를 포함한 실장 면적이 기존 제품 대비 30% 작다. 

또 고온이 되기 쉬운 고휘도 백색 LED에도 대응 가능하도록 LED의 발열량을 억제하는 기능을 탑재, 백색 LED를 사용하는 주간 점등용 램프(DRL)에도 적용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