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 2Q 영업익 483억원...전년 比 9% 감소
SKC, 2Q 영업익 483억원...전년 比 9% 감소
  • 안석현 기자
  • 승인 2019.08.08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C 천안사업장 직원이 생산된 필름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SKC
SKC 천안사업장 직원이 생산된 필름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SKC

SKC는 지난 2분기 매출 6390억원, 영업이익 483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1년 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매출은 12% 감소했고, 영업이익은 9% 줄었다. 직전분기 대비로는 매출은 5.8% 늘고, 영업이익은 33.4% 증가했다.

사업부문별로 보면 인더스트리소재사업부문은 매출 2565억원, 영업이익 118억원을 기록했다. 특히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보다 5배 이상, 1분기보다 3배 이상 증가하며 흑자를 이어갔다. 친환경 포장재인 생분해(PLA) 필름 등 스페셜티 제품 확대와 PET 원재료 가격 안정화 등이 이익 성장에 기여했다.

화학사업부문은 매출 2023억원, 영업이익 298억을 기록했다. 글로벌 무역분쟁 영향으로 수요가 감소했음에도 고부가 플로필렌글리콜(PG) 수요가 많은 미국 시장에서 판매량을 늘렸다. 성장사업부문은 매출액 1802억원, 영업이익 67억원을 기록했다. 반도체 소재는 전방산업 약화로 수익이 줄었지만 CMP 패드 매출은 전 분기 대비 두 배 늘었다. 뷰티헬스케어(BHC) 소재는 중국 시장이 침체 상태지만 수출과 내수가 늘면서 매출이 늘었다. 

SKC 관계자는 “2차전지용 동박 업체인 KCFT 인수가 끝나면 SKC와의 시너지를 본격화해

새로운 성장 동력을 장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