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OLED TV 패널 친환경 제품 인증 획득
LG디스플레이, OLED TV 패널 친환경 제품 인증 획득
  • 안석현 기자
  • 승인 2020.11.12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디스플레이 직원이 OLED TV 앞에서 SGS 인증서를 들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 직원이 OLED TV 앞에서 SGS 인증서를 들고 있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자사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TV 패널이 스위스 검사⋅인증기관 SGS로부터 친환경 제품 인증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SGS는 OLED TV 패널의 전반적인 환경측면을 평가했다. 특히 ▲실내오염물질(Indoor air pollutants) 저감 ▲유해물질(Hazardous substance) 저감 ▲재활용률(Recycling) 등 세가지 항목에 대해 친환경성이 우수하다고 평가했다.

평가 결과에 따르면 OLED TV 패널은 아토피 등 새집증후군 유발물질로 알려진 총휘발성유기화합물 방출량을 LCD 대비 50% 이상 줄인 것으로 측정됐다.

총휘발성유기화합물은 주로 플라스틱에서 방출된다. LCD는 백라이트유닛(BLU)에 쓰이는 플라스틱 기반의 각종 시트류 및 부품이 필요한 반면, OLED는 BLU 없는 자발광 구조다.

이외에도 OLED TV 패널은 1군 발암물질 카드뮴, 2군 발암추정물질 인화인듐 등의 유해물질이 포함된 부품을 전혀 사용하지 않았다. LCD 대비 부품 수를 줄임으로써 자원효율성과 재활용률도 우수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LG디스플레이측은 설명했다.

오창호 LG디스플레이 TV사업부장(부사장)은 “코로나19 탓에 실내 TV 시청 시간이 증가함에 따라 눈이 편하고 친환경적인 TV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라며 “뛰어난 화질 뿐만 아니라 건강과 환경까지 고려한 OLED는 코로나 시대 최적의 TV”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