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T 기기용 AI카메라 모듈 등장
IoT 기기용 AI카메라 모듈 등장
  • 오은지 기자
  • 승인 2021.02.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세미컨덕터, 클라우드 기반 AI와 이미지 캡처 및 인식 기능 결합한 스마트샷 카메라 출시

온세미컨덕터(ON)는 클라우드 기반 인공지능(AI)과 초 저전력 이미지 캡처 및 인식 기능을 결합해 차세대 사물인터넷(IoT) 엔드포인트를 구현하는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를 출시했다고 8일 밝혔다.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는 감시 카메라, 제한 구역, 공장 자동화, 스마트농업, 스마트홈 등을 포함한 초 저전력 IoT엔드포인트(엣지)에 AI 기반 이미지 인식 기능을 제공한다. 동반(companion)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은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를 위한 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제공하며, 클라우드 기반의 AI 지원 객체 인식 서비스를 위한 게이트웨이 역할을 한다.

온세미컨덕터의 스마트샷 카메라 'RSL10' 보드. /사진=온세미컨덕터
온세미컨덕터의 스마트샷 카메라 'RSL10' 보드. /사진=온세미컨덕터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는 초 저전력 블루투스 저에너지 기술을 제공하는 RSL10 SIP와 ARX3A0 모노65° DFOV IAS 모듈 등 온세미컨덕터의 여러 혁신 기술을 탑재하고 있다. ARX3A0 모노65° DFOV IAS 모듈은 ARX3A0 CMOS 이미지 센서를 기반으로 360fps 모노 이미징을 제공하는 콤팩트 카메라 개발에 사용되는 소형 프로토타입이다. 첨단 모션·환경 센서와 전력·배터리 관리로 보완되는 이 기술은 이미지를 자율적으로 캡처하고 물체를 식별하기 위한 이상적인 솔루션을 제공한다.

개발자는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를 사용해 시간이나 빛, 온도와 같은 환경 변화를 비롯한 다양한 요소에 의해 트리거 될 경우, 이미지를 클라우드로 자동 전송해 분석하는 엔드포인트를 생성할 수 있다. 마찬가지로, 카메라 플랫폼은 저전력 모드로 작동하면서 시야의 특정 부분 모니터링이 가능해 장면의 내용이 변경되면 자동으로 이미지를 촬영한다. 그런 다음, 해당 이미지는 클라우드로 보내지는데, 이를 통해 AI를 활용하여 이미지의 내용을 확인하고 적절한 조치를 취할 수 있다.

이미지 데이터는 RSL10 SIP를 사용해 블루투스 저에너지로 연결된 게이트웨이를 통해 클라우드로 전송된다. 플랫폼에 사용되는 구성요소의 저전력 자격증명(credentials)은 단일 1차 혹은 2차 셀에서 이들이 장시간 작동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 트리거는 동반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블루투스 저에너지를 통해서도 구성된다.

와이렌 페레라(Wiren Perera) 온세미컨덕터 IoT 전략 총괄은 “하이퍼 자동화는 IoT의 다음 단계가 될 것이다.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는 자동 객체 인식, 장면 변화 등의 기능을 가까이 가져올 수 있는 AI에 더 가까운 기반으로 파워 비전 개념을 수용하게 한다. 온세미컨덕터는 다양한 디바이스에서 클라우드 무선 센서 솔루션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 있는 가운데, 원활한 비전 지원은 이러한 노력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것”이라고 말했다.

스마트 카메라는 일반적으로 안전모와 같은 웨어러블 안전 장비에 장착되어 활용될 수 있다. 상업적 환경에서는 쇼핑 카트 안에 있는 내용물을 모니터링하고 자동화된 결제를 지원할 수 있다. 차량에서는 뒷좌석에 앉은 어린 아이들을 비롯한 탑승자를 모니터하며, 안전문제에 대한 조기 경고에 사용될 예정이다. 또한, 스마트 카메라는 집 안에서 찬장을 스캔해 쇼핑 목록을 제공할 수 있다.

RSL10 스마트 샷 카메라 (SECO-RSL10-CAM-GEVB)는 온세미컨덕터 판매 지원 담당자와 공식 대리점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