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디스플레이, 협력사 보안지원 OLED 분야로 확대
LG디스플레이, 협력사 보안지원 OLED 분야로 확대
  • 안석현 기자
  • 승인 2017.11.27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4일 LG디스플레이 경기도 파주공장에서 안경훈 산업기술보호협회 부회장(사진 오른쪽에서 네번째)과 이방수 LG디스플레이 부사장(왼쪽에서 다섯번째)을 비롯한 협력사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OLED 핵심 협력사 보안강화 추진’ 협약식을 가졌다. (사진=LG디스플레이)

LG디스플레이는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핵심 협력사를 대상으로 특별 보안강화 지원 프로그램을 가동한다고 27일 밝혔다. 한국산업기술보호협회와 공동으로 마련한 이번 프로그램은 주성엔지니어링⋅인베니아 등 OLED 핵심 설비⋅재료 관련 6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제공된다.

우선 LG디스플레이와 한국산업기술보호협회가 보안 전문가를 파견해 협력사의 보안수준을 진단한 후 협력사별 맞춤형 프로그램을 추진할 계획이다.

LG디스플레이는 지난 2014년부터 LCD 중심의 20여개 협력사를 대상으로 이같은 정보보안 지원활동을 진행했다. 이번에 그 대상을 OLED 협력사로 확대한 것이다.

앞서 지난 24일에는 LG디스플레이 경기도 파주공장에서 안경훈 산업기술보호협회 부회장과 이방수 LG디스플레이 경영지원그룹장(부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OLED 핵심 협력사 보안강화 추진’ 협약식이 열렸다.

이날 협약식에서 이방수 부사장은 “LG디스플레이는 그 동안 자사는 물론 협력사의 첨단기술과 영업비밀 보호를 위해 노력해왔다”며 “OLED가 국가핵심기술로 지정되어 있는 만큼 협력사와 합심해 철저히 보호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