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 출시
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 출시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6.22 12: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T 솔루션 제공업체와 최종 사용자 간 시스템 통합 가속화 지원
타사 플랫폼도 통합할 수 있고 보고 기능도 대폭 개선
슈나이더일렉트릭은 자사의 클라우드 기반 소프트웨어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EcoStruxure IT Expert)'에 최적화된 오픈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 (EcoStruxure IT Expert API)'를 출시했다./슈나이더일렉트릭

슈나이더일렉트릭(지사장 김경록)은 자사의 클라우드 기반 소프트웨어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EcoStruxure IT Expert)'에 최적화된 오픈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 (EcoStruxure IT Expert API)'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는 IT 솔루션 제공업체와 최종 사용자의 전력 및 주요 인프라 모니터링 플랫폼 관리 시스템을 원활하게 통합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에너지 및 인프라 자원 데이터에 대한 액세스가 증가함에 따라 사용자는 로컬 데이터 저장소를 유지 관리하거나, 변화에 대응해 사용자 지정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

타사 플랫폼과 통합이 가능하기 때문에 고객들은 편리하고 간편하게 전원 및 중요 인프라를 모니터링해 설비의 다운 타임(downtime)을 예방할 수 있다. 또 기본 시스템에서 중요한 데이터 인프라에 접속하고, 현재 상태를 기록한 스냅샷(Snapshot)을 검색해 경보를 확인 할 수 있다.

경보, 인벤토리, 센서 및 위치 데이터를 파악해 주요 의사 결정을 내릴 수 있어 리스크 계획을 통한 사전 예방적 사고 관리가 가능하며 보고 기능도 개선돼 전력 및 중요 장치의 데이터를 기존 화면이나 새로운 화면(dashboard)으로 이동해 세부적인 메트릭스를 추가할 수 있다.

케빈 브라운(Kevin Brown) 슈나이더일렉트릭 에너지 관리 부문 에코스트럭처 수석 부사장은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파트너 및 고객과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해 IT 인프라에 대한 가시성과 통찰력을 확보하고, 개방적인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며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의 가용성은 엣지 컴퓨팅으로 효율성과 지속가능성 과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파트너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하는 자사의 의지를 보여주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EcoStruxure IT Expert API)는 중국을 제외한 전 세계 슈나이더일렉트릭의 비즈니스 시장에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