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트 시버스 NXP반도체 사장, CEO로 선임
커트 시버스 NXP반도체 사장, CEO로 선임
  • 김주연 기자
  • 승인 2020.05.28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립스반도체 시절 입사해 NXP-프리스케일 합병에 핵심 역할
릭 클레머 전 CEO는 전략 고문
NXP반도체는 커트 시버스(Kurt Sievers) 사장(사진)을 자사의 최고경영자(CEO)로 선임했다./NXP반도체

NXP반도체는 커트 시버스(Kurt Sievers) 사장을 최고경영자(CEO)로 선임했다고 28일 밝혔다.

릭 클레머(Rick Clemmer) 전 CEO는 전략고문으로 회사에 남기로 했다.

시버스 CEO는 지난 2018년 9월부터 NXP의 모든 사업 본부를 직접 감독하고 관리하는 NXP 사장직을 맡고 있다.

지난 1995년 NXP(당시 필립스 반도체)에 입사해 영업, 마케팅, 제품 개발, 전략 등 다양한 분야를 거쳐, 지난 2009년부터 경영진의 일원으로 활동해왔다. 2015년에는 NXP와 프리스케일 반도체의 합병에 중요한 역할을 해 NXP가 자동차 반도체와 보안 엣지 프로세싱 분야에서 독보적인 리더십을 확보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

피터 본필드(Peter Bonfield) NXP 이사회장은 "시버스는 NXP를 다음 단계로 이끌어갈 수 있는 독보적인 역량을 입증해 왔고, 현재의 예측불허의 유동적인 환경 속에서 회사를 이끌어갈 그의 역량을 매우 신뢰한다"며 "다양한 비즈니스 분야에 대한 전문성과 혁신에 대한 열정, 전 세계적 네트워크를 갖고 있어, 앞으로도 수년간 회사의 성공적인 전략을 지속하고 구축해 나갈 수 있는 최적의 리더”라고 평했다.

커트 시버스 CEO는 "전례 없는 시대를 맞이하는 동안에도 시장을 선도하고 차별화된 비즈니스를 개발하고 수익성 있게 성장시켜 나가며, 혁신과 협업의 문화를 지속적으로 육성해 나갈 수 있는 승리전략을 이끌 것을 자신한다"며 "계속해서 가장 훌륭하며 총명한 팀과 함께 계속 일하기를 기대하고, 전 세계적 유행병을 이겨내며 우리 직원 개개인의 안전과 안녕을 보장할 것을 약속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