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넷시스템, 주당 120원 현금배당 실시
에스넷시스템, 주당 120원 현금배당 실시
  • 오은지 기자
  • 승인 2020.03.25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 ICT 서비스 기업 에스넷시스템은 24일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제21기 정기주주총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에스넷시스템은 이번 정기주주총회에서 2019년 주요 실적과 현금배당을 포함한 총 5건의 사항을 보고했다. 이사 선임, 임직원 및 임원 주식매수선택권 부여, 이사보수한도 승인 등 총 6건의 안건을 상정해 모두 원안대로 통과시켰다.

이 회사는 2019년 연결매출 3,168억원, 당기순이익 69억원을 달성해 전년대비 각각 17%, 86% 성장했다고 주당 120원의 현금배당을 한다고 발표했다. 

또 이사회의 전문성을 강화할 목적으로 이사회 구성 인원을 증원했다. 사내이사로 정회권 에스넷시스템 부사장과 김형우 에스넷시스템 전무를 신규 선임했다. 정회권 부사장과 김형우 전무는 지난 2월 개최된 이사회에서 사내이사로 추천 받았다.

이어 임직원과 임원들에게 주식매수선택권을 부여하는 안건을 결의했다. 에스넷시스템 임직원들은 보통주 18만1백주에 대해 오는 2022년 1월 1일부터 2024년 12월 31일까지, 임원 7명은 5만6700주에 대해 2022년 4월 1일부터 2025년 3월 31일까지 주식매수선택권을 행사할 수 있다. 행사가격은 8440원으로 현재 주가보다 높다. 회사측은 주가 부양에 대한 회사의 의지와 자신감의 반영이라고 설명했다. 

장병강 대표는 “올해 매출목표는 전년 대비 30% 성장한 4000억원, 영업이익은 150%이상 성장한 200억원이 목표"라고 말했다.

에스넷시스템은 한층 더 진화한 종합 디지털 IT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엔지니어들의 역량을 키우고 내재화에 집중하고 있다. 올해 초 조직개편을 통해 시장 중심의 조직을 구성, ICBM중심의 사업영역을 계속해서 개척해 나가며 비즈니스의 경계를 허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장병강 에스넷시스템 대표가 '제21기 정기주주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에스넷시스템
▲장병강 에스넷시스템 대표가 '제21기 정기주주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에스넷시스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