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칩, 11월 '코리아 마스터스 컨퍼런스' 개최
마이크로칩, 11월 '코리아 마스터스 컨퍼런스' 개최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09.09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8일 한화리조트 용인 베잔송… 임베디드 컨트롤 분야 기술 교육

마이크로칩테크놀로지(북아시아 총괄 및 한국대표 한병돈)는 제10회 ‘코리아 마스터스 컨퍼런스(Korea MASTERs Conference)’의 참가 등록을 시작한다고 9일 밝혔다.

'코리아 마스터스 컨퍼런스'는 임베디드 제어 엔지니어를 위한 기술 교육 행사로, 11월 5일부터 8일까지 한화리조트 용인 베잔송에서 진행된다. 

신청자는 11월 5일 하루 열리는 당일 강좌, 11월 6일부터 7일 또는 7일부터 8일까지 이틀 간의 1박 2일 강좌, 11월 6일부터 8일까지 2박 3일 강좌 중 선택할 수 있다.

이 행사는 모든 기술 수준에 맞춘 강좌와 함께 엔지니어들이 마이크로칩의 광범위한 제품 포트폴리오에 대한 기술 정보를 공유하고 교환하는 장으로, 다양한 응용처에서 마이크로칩 제품을 활용할 수 있는 설계 자원을 제공한다.

올해 행사에서는 다양한 수준의 엔지니어들을 위한 총 28개의 강좌가 마련됐다.

기초 강좌로는 △간소화된 임베디드 소프트웨어 개발을 위한 MPLAB 코드 컨피규레이터(MCC) △USB Type-C™ 및 파워 딜리버리(PD)의 기초 △BLE(Bluetooth Low Energy) △리눅스 개발 시스템 알아보기 등을 제공한다.

심층 전문 분야의 교육을 원하는 엔지니어에게는 △maXTouch 기술 디스플레이 모듈을 이용한 설계 △사물인터넷(IoT) 전용 인증 및 보안 통신, 모터 컨트롤 솔루션 △CAN 프로토콜 및 물리계층 기초 등의 강좌들이 제공될 예정이다.

이번 컨퍼런스에는 마이크로칩 폴라파이어(PolarFire) 프로그래머블반도체(FPGA) 신규 강좌도 포함되며, 13개의 강좌는 실습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이외에도 마이크로칩 엔지니어와 파트너사 및 참가자들이 관련된 설계 주제에 관해 논의하는 네트워킹 세션과 협력업체 개발 툴 전문가들과 만나는 시간이 마련돼있다.

행사장에는 다양한 전시 부스가 운영되며 저녁 시간에는 모든 참가자들이 즐길 수 있는 기타 부대 행사들이 진행된다.

참가비는 5만원(당일), 15만원(1박2일) 및 20만원(2박3일)이며 마스터스 컨퍼런스 강좌 참가, 모든 교육 자료, 숙식 비용이 포함돼있다.

9월 30일까지 등록 및 납부를 완료할 경우, 10% 조기 예약 할인을 받을 수 있다. 2018 코리아 마스터스 컨퍼런스에 참가했거나 2019년 마이크로칩이 주최한 행사에 참가 등록을 예약한 신규 참가자에게도 동일한 할인을 제공한다.

모든 참가자에게는 무료로 큐리오시티 AVR ®-IOT 개발 보드, 16GB USB 플래시 드라이브, 교육 자료, 백팩 및 툴 할인 쿠폰이 증정된다. 등록 마감일은 11월 2일이다.

한병돈 마이크로칩 북아시아 총괄 및 한국 대표는 “마스터스 참가자들은 스마트하면서도 보안성과 연결성이 뛰어난 반도체 제품 및 서비스를 활용, 어디서나 삶의 질을 향상시켜주는 새롭고 혁신적인 제품을 개발하는 방법을 배우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