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사업장 내 10개 협력사 대상 생산장려금 지급
SK하이닉스, 사업장 내 10개 협력사 대상 생산장려금 지급
  • 김주연 기자
  • 승인 2019.01.29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분 284억원… 협력사 임금 공유 프로그램도 지속 시행

SK하이닉스(대표 이석희)는 사업장 내 10개 상주협력사를 대상으로 284억 원의 생산장려금을 지급한다고 29일 밝혔다.

 

생산장려금은 회사의 연간 경영실적에서 초과 이익분을 협력사들과 나누는 제도다. 2011년 처음 시행한 이후 2017년까지 총 295억 원을 지원해왔다.

지난해 분으로는 특별격려금 71억 원을 포함해 전년 대비 120억 원 늘어난 284억 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급이 완료되면 총 지원 규모는 약 580억 원에 달하게 된다.

임금 공유 프로그램도 지속 시행한다. 임금공유 프로그램은 SK하이닉스 임금 인상분의 일정 부분을 협력사에 지원하는 제도로, 재원은 임직원과 회사가 절반씩 조성한다. 

이 프로그램은 2015년 처음 시행됐으며, 당해 임금인상분 중 20%에 해당하는 66억원을 기준액으로 정해 2018년까지 4년 간 총 264억 원을 지급해왔다.

두 제도를 통해 SK하이닉스가 협력사에 지원한 임금관련 총액은 2011년부터 지난해까지 8년 간 약 840억 원 규모에 이른다. SK하이닉스는 이러한 인센티브 지원 등이 협력사들의 고용 유지와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