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바스AI, CES2019서 AI인공지능 헬스케어 솔루션 '셀비 체크업' 발표
셀바스AI, CES2019서 AI인공지능 헬스케어 솔루션 '셀비 체크업' 발표
  • 오은지 기자
  • 승인 2019.01.09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 전문기업 셀바스 AI(대표 김경남)는 8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19’에 인공지능(AI) 헬스케어 솔루션 ‘셀비 체크업(Selvy Checkup)’을 전시했다고 밝혔다.

셀바스AI의 CES2019 부스. /셀바스AI
셀바스AI의 CES2019 부스. /셀바스AI

셀비 체크업은 사용자의 건강검진 정보를 기반으로 향후 4년 내 주요 질환에 대한 발병 위험도를 예측해주는 솔루션이다.

이번 CES 2019에서 새롭게 선보인 셀비 체크업의 가장 큰 변화는 ‘예측 엔진 고도화’다. 엔진 성능 고도화를 통해 셀비 체크업의 질환 발병 위험도 예측범위가 기존 3개에서 10개로 대폭 확대됐다. 당뇨, 심장질환, 뇌졸중, 치매, 간암, 위암, 대장암, 유방암, 전립선암, 폐암 등 각종 질환의 발병 확률과 발병 위험도를 예측한다.

회사는 셀비 체크업의 일본, 중국 등 해외시장 서비스 및 고객 확대에 주력하고 있다. 특히 일본 최대 통신사업자 KDDI의 클라우드 API 마켓에 등록, 일본 내 다양한 헬스케어 디바이스 및 웰니스 서비스 기업에서 관련 서비스를 개발하는데 활용되고 있다. 또 일본 기업 내 임직원 복지 서비스로 활용되며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셀비 체크업은 단순 건강검진 결과 제공 수준을 넘어 맞춤형 질환관리 및 체계적인 건강관리가 가능해져 의료•헬스케어 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킨다는 점에서 뚜렷하게 차별화된 사용성을 제공, 여타 솔루션과 차별화했다. 

김경남 대표는 “셀비 체크업은 세계 최초 인공지능 헬스케어 솔루션으로, 국내외에서 혁신성과 독창성을 인정받고 있다”며, “CES 2018 참가로 일본, 중국 사업 확대에 성공한데 이어, 이번에도 다양한 글로벌 고객과의 전략적 협력을 이뤄내 인공지능 헬스케어 시장의 혁신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셀비 체크업은 혁신성과 독창성을 인정받아 한국 인공지능 기업 최초로 'CES 2018 혁신상' 및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최하는 ‘2018 대한민국 ICT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셀바스AI는 머신러닝 기술을 기반으로 의료, 금융, 자동차, 헬스케어,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AI 관련 사업을 추진하는 인공지능 전문기업이다. 음성지능, 필기지능, 영상지능 등의 AI 코어 기술과 이 기술들을 융복합한 기술을 보유했다.

자체 개발한 머신러닝 플랫폼 ‘셀비 프리딕션(Selvy Prediction)’을 기반으로 서비스를 만들고 있다. 대표적인 제품은 인공지능 기반 질병예측 헬스케어 솔루션 ‘셀비 체크업’과 실시간 의료녹취 서비스 ‘셀비 메디보이스(Selvy MediVoice)’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